무제 문서
산그림
하늘로보내는편지
인사말
라인
메뉴밑
문의
홈 > 하늘로보내는편지 > 고인추모글
No.378 Viewing 
  몹시도 좋아했던 절
글 쓴 이 :  관리자 등록일 :  2020-03-25 10:44:55 |  조회수 : 18



 



 *  여양후인 진수근 영가님 전에  *



지인의 소개로 우리절을 알게 됐고 우리절을 참으로 좋아하셨던 분이었습

니다.  아직 젊은 나이에 지병을 앓으셔서 마음은 늘 절에 와 있는데 몸이

불편하셔서 자주 오시질 못하셨습니다.

다행히 보살님이 우리절 하늘정원에 장지를 마련해주셔서 영가님께서도

매우 좋아하실거라 생각됩니다.

살아생전 자주 오지 못했던 절이지만 이제는 매일 사는 집이 되었으니

얼마나 좋으실까요?

여양후인 진수근 영가님의 극락왕생을 발원합니다.

나무아미타불 나무아미타불 나무아미타불 _()_
목록 답변 수정 삭제 글쓰기

 
  극락사 경북 칠곡군 지천면 창평리 산 11번지 극락사 TEL. 054.977.2223   관리자전용
새주소 : 경상북도 칠곡군 지천면 창평로 415번지 대표 : 장용준 e-mail : yj4989@naver.com
Copyright (c) yun-design. All rights reserved